상단여백
HOME 세정 조세뉴스
국세청 조세박물관서 17일 '조운' 특별기획전뱃길로 조세 운송하는 '조운' 제도 소개
한승희 국세청장, 조세박물관 특별전 관람
한승희 국세청장이 17일 오전 세종시 국립조세박물관에서 특별전 '조운, 세금의 길을 열다'를 관람하고 있다. [국세청 제공]


국세청은 오는 17일 세종시 조세박물관에서 제11회 특별기획전 '조운(漕運), 세금의 길을 열다'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조운은 뱃길을 통해 지방의 조세를 수도로 운송하는 제도다.

이번 전시회에서는 당시에 운행했던 조운선 모형과 분청사기 등 해저발굴 유물, 조선시대 진상품 등을 관람할 수 있다.

특별전과 연계한 인문학 강좌도 개설돼 우리나라의 조세제도를 이해하고 전문가와 의견도 나눌 수도 있다.

2002년 개관한 조세박물관은 어린이·청소년의 눈높이에 맞는 다양한 세금 관련 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관람예약 등 전시회와 관련된 자세한 내용은 조세박물관 홈페이지(www.nts.go.kr/museum)에서 확인할 수 있다.
 

국세청 조세박물관, 17일 특별기획전 개최
[국세청 사진제공]

<저작권자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합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