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회무 일반회무
가장 듣고 싶어하는 세법 강의는? 양도·상속·조특 순세법 외 타 법률 중 듣고 싶은 강의는 ‘근로관계 법률’이 1위, 2위는 ‘상법’, 3위는 ‘민법’

이동기 세무연수원장, “AI시대, 세법 지식만으로 살아남기 어려워, 세무사가 융합형인재 되어야”

한국세무사회 회원 절반 이상이 ‘가장 듣고 싶어하는 강의’ 주제로 양도소득세와 근로관계 법률 등을 선택했다는 설문조사 결과가 나왔다.

앞서 한국세무사회는 지난 9월 15일부터 일주일간 전회원을 대상으로 한 ‘회원 희망교육 설문조사’를 진행했다. 해당 설문조사는 다양한 회원들의 목소리에 귀 기울여 실무에 실질적인 도움이 될 특화된 교육 콘텐츠를 개발하기 위해 실시됐다.

설문조사 문항은 총 6가지로, 10개 가까이 되는 항목들 중 회원들이 자유롭게 선택하는 방식(중복응답 가능)의 객관식 문항 6개와 자유롭게 의견을 낼 수 있는 주관식 문항 1개로 진행됐다.

그 결과, 주요 세법과 관련하여 듣고 싶은 강의는 ‘양도소득세’로 전체 응답자 1,579명 중 67.8%인 1,072명이 응답했으며, 2위로 ‘상속증여세’가 65.4%로 그 뒤를 이었으며 3위로 ‘조세특례제한법(세액감면, 세액공제 등)’이 53.1%를 차지했다.

세법 외 타 법률과 관련하여 듣고 싶은 강의는 ‘근로관계 법률’이 54.2%(856명)로 1위를 차지했으며 2위는 ‘상법’이 47.1%, 3위는 ‘민법’이 25.7%로 나타났다.

실무를 하는데 있어 듣고 싶은 세무 관련 강의는 1위로 ‘업종별 세무·회계실무’가 42.1%(665명)를 차지했으며 ‘재개발 재건축실무’가 37.3%로 2위로 조사됐으며 3위는 ‘세무조사대응 전략(36.4%)’인 것으로 드러났다.

그밖에 듣고 싶은 강의는 설문조사 참여 회원 3명 중 1명인 33.3%(527명)이 ‘합병과 분할’을 선택했다. 2위는 ‘가상자산 및 금융상품의 이해’로 응답자 중 30.2%, 3위는 ‘자본거래기법 핵심실무’가 응답자 27.9%를 차지했다.

다음으로 새로운 수익 창출을 위해 듣고 싶은 컨설팅 강의를 묻는 질문에 응답자 중 63.8%인 1,008명이 ‘가지급금 해결방안’을 꼽았으며 2위는 ‘법인전환 승계’가 42.9%, 3위는 ‘가업승계 컨설팅’이 41.4%로 조사됐다.

세무연수원에서 제공한다면 듣고 싶은 교양강의는 ‘영업 관련 전략’이 36.2%로 572명의 회원들이 선택했으며 2위는 ‘마케팅 기법’으로 24.3%, 3위는 ‘인문학 강의’가 22.3%로 나타났다.

이동기 세무연수원장은 “한국세무사회 부설 세무연수원의 목표는 회원이 사업장에 직접 적용할 수 있는 심화교육을 수준별 장단기 맞춤형 교육으로 제공하는 것이다”며 “이번 회원희망교육 설문조사도 회원들을 위한 특화된 교육과정을 기획하기 위해 마련했다. 이 결과를 바탕으로 앞으로 회원에게 필요한 교육을 다양하게 제공하겠다”고 설명했다.

 

세무사신문 제855호(2023.11.1.)

<저작권자 © 세무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세무사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