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세정 조세뉴스
국세청, 기업 연말정산 환급금 17일에 조기지급…2주 앞당겨개별 근로자 환급시기, 회사마다 달라…폐업기업 근로자도 신청가능

연말정산 하세요

(서울=연합뉴스) 한상균 기자 = 16일 종로세무서에서 직원들이 연말정산 안내 책자를 정리하고 있다. 연말정산 간소화 서비스는 15일 시작했다. 관련 자료는 홈택스에서 내려받을 수 있다. 2023.1.16 xyz@yna.co.kr

국세청이 기업 자금 유동성 지원을 위해 2022년 귀속 연말정산 환급금을 애초 계획(31일)보다 2주일 앞당긴 17일 지급하기로 했다고 8일 밝혔다.

국세청의 환급금 지급 대상은 이달 10일까지 원천징수 이행상황 신고서를 제출하고 환급금 지급을 신청한 기업이다.

개별 근로자는 이미 환급금을 받은 경우도 있는데, 이는 기업이 자체 자금으로 우선 근로자들에게 환급금을 지급하고 이후 국세청에서 환급금을 받는 방식을 택했기 때문이다.

아직 환급금을 받지 못한 근로자들은 국세청의 환급금 지급 이후 기업 상황에 따라 환급 날짜가 정해질 것으로 보인다.

기업 대상 연말정산 환급금 지급은 기업 신고 내용에 신청 환급과 조정 환급으로 나뉜다.

환급금이 추가 납부세액보다 많은 기업은 신청 환급을 통해 환급액 중 2월분 급여 원천징수세액을 차감한 금액을 국세청에서 받는다.

추가 납부세액이 환급금보다 많은 기업은 조정 환급을 통해 반대로 2월분 급여 원천징수세액에서 환급액을 차감한 금액을 국세청에 지급해야 한다.

신청 환급이든 조정 환급이든 국세청과의 정산을 마친 기업은 개별 근로자에게 정해진 액수의 환급액을 지급하게 된다.

기업의 부도·폐업·임금 체불로 근로자가 기업을 통해 연말정산 환급을 받는 것이 어려운 경우에는 근로자가 국세청에 직접 지급을 신청할 수 있다.

근로자가 오는 24일까지 홈택스나 서면으로 직접 환급을 신청하면 국세청은 요건을 검토해 오는 31일 환급금을 지급한다.

국세청은 개별 근로자 환급금 지급도 애초 일정인 4월 10일에서 열흘 앞당겼다.

<저작권자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합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