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회무 일반회무
세무사회, 세무사사무소의 전산환경 개선과 운영비 절감을 위해 2022년 하반기 컴퓨터·사무기기 등 공동구매 실시지난달 28일부터 오는 12일까지 진행, 인터넷 최저가 보다 저렴

한국세무사회 홈페이지 쇼핑몰 바로가기에서 신청서 다운로드 가능

한국세무사회는 세무사사무소의 전산환경 개선과 사무소 운영비 절감을 위한 2022년 하반기 컴퓨터·사무기기 등 공동구매를 지난달 28일(수)부터 오는 12일(수)까지 실시한다.

이번 공동구매에는 PC·노트북·모니터·프린터·복합기·NAS(네트워크 저장장치) 등 전산기기와 사무용의자, 문서세단기, 천공기, 제본기, 공기청정기, 대형냉장고, 청소기, 전자레인지, 안마의자 등 생활가전, 그리고 한국세무사회 전산 법인 한길TIS의 프로그램이 포함됐다.

하반기에 새로 사무소를 개업한 회원이나, 기존 오래된 장비를 변경할 계획이 있는 회원들은 이번 공동구매를 활용해 사무소 전산환경 개선과 운영비 절감 효과를 얻을 수 있다.

공동구매의 대표 품목인 데스크톱PC는 사양별로 4가지 모델이 판매되며 각각 i3(일반형), i5(고급형), i7(최고급형·서버전용형) 인텔의 최신 12세대 CPU가 탑재된다.

운영체제(OS)는 일반형, 고급형, 최고급형의 경우 윈도우11 Home(64bit)가 설치되며 서버형의 경우 윈도우11 Pro(64bit)가 설치된다.

또 일반형부터 서버전용형까지는 세부사양은 다르지만 모두 8기가 이상의 메모리와 SSD가 기본 장착돼 전력소모가 적고 파일 압축 및 검색이 빠르다.

특히 서버전용형은 데이터 저장과 백업 등 구매자의 사용목적에 맞춰 별도의 대용량 하드디스크(HDD)가 추가로 장착돼 있어 활용도가 높다.

노트북은 삼성전자의 최신형 모델인 ‘갤럭시북2 Pro 360’과 ‘갤럭시북2 Pro’가 포함됐다.

두 모델 모두 자동 프레이밍 기능을 갖춘 FHD 카메라와 함께 내 주변의 소음 뿐 아니라 상대방의 소음도 제거해주는 양방향 노이즈 캔슬링 기능도 탑재됐다.

PC모니터는 사무용 모니터 3종(24형 1개, 27형 2개)과 스마트 모니터 1종(32형)으로 구분돼 크기 뿐만 아니라 기능적인 면에서도 선택의 폭이 넓어졌다.

매년 공동구매 시 가장 높은 판매순위를 기록하는 토너와 프린터도 역시 회원들의 요구사항을 적극 반영해 다양하게 준비됐다.

그리고 각종 신고업무에 맞춰 조정계산서 및 결산서 등 제본 이슈에 대해 회원들의 편의를 위해 제본기와 소모품이 특별가로 행사품목에 추가됐다.

이 밖에도 미세먼지 등으로 필수품이 된 삼성 비스포크 공기청정기(53m²형)를 비롯해 냉장고, 전자레인지 등의 다양한 사무가전도 준비됐다. 또한 업무로 인해 뭉친 피로를 풀어줄 수 있는 안마의자와 안마기도 각 업체별로 저렴한 가격에 판매된다.

한국세무사회 전산법인인 한길TIS는 한길백업, 세무라인, 한길팩스 3가지 제품이 판매된다. 이들 소프트웨어는 저렴하게 사무실 전산환경의 효율적 관리를 도와줘 많은 회원들이 찾는다. 특히 한길백업은 랜섬웨어 및 악성코드 감염으로 유실될 수 있는 업무용 회계데이터를 손쉽게 복원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

삼성전자에서 판매하는 PC 및 모니터, 프린터는 제품배송과 설치가 무료로 제공된다.

다만 기존 PC의 데이터 백업 및 프로그램 등의 이관·설치 서비스는 별도로 제공되지 않으므로 유의해야 한다.

한국세무사회 원경희 회장은 “기간 경과에 따라 주기적인 교체가 필요한 전산·사무용품들은 회원들의 사무소 운영에 비용적으로 부담이 많이 된다”며 “이에 한국세무사회는 매년 두 차례 공동구매를 실시해 회원들의 사무소 운영비 절감에 도움을 드리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안내된 제품 외에도 더 많은 품목을 공동구매 인터넷 쇼핑몰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한국세무사회 홈페이지의 쇼핑몰 바로가기를 통해 접속이 가능하다.

현재 진행중인 공동구매 중 품목별 자세한 문의사항은 아래 문의처를 참고하면 된다.

그 밖에 공동구매를 원하는 추가 품목이나 개선 의견이 있는 경우 한국세무사회 전산솔루션사업팀(02-521-9456)으로 문의하면 된다.

 

세무사신문 제829호(2022.10.4.)

<저작권자 © 세무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세무사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