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세정 조세뉴스
작년 1살이하 손주에 증여한 재산 1천억원…1년새 3배로 늘어미성년자 세대 생략 증여 가산세만 693억원

부의 대물림 (PG)

[장현경 제작] 일러스트

지난해 조부모가 부모를 건너뛰어 1살 이하 손주에게 증여한 재산 규모가 1천억원에 육박한 것으로 나타났다.

3일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진선미 의원이 국세청에서 제출받은 '세대 생략 증여세 결정 현황' 자료에 따르면 지난해 1세 이하 수증자에 대한 세대 생략 증여 재산가액은 991억원으로 집계됐다.

이는 전년도(317억원) 증여액의 3.2배에 달하는 수치다.

1세 이하에 대한 세대 생략 증여 건수 또한 254건에서 784건으로 늘었다.

세대 생략 증여란 조부모가 부모를 거치지 않고 손자·손녀 등에게 바로 재산을 증여하는 방식을 뜻한다.

이 경우 부모 대에서 증여세를 건너뛰고 재산을 증여하는 절세 효과가 발생한다.

이 때문에 현행법은 수증자가 증여자의 자녀가 아닌 직계비속인 경우 증여세 산출세액에 30%를 가산하며, 2016년 이후 증여분부터는 20억원을 넘는 증여 재산 가액에 대해 40%를 가산하고 있다.

지난해 세대 생략 증여에 따른 가산세는 총 1천318억원이었다.

이 가운데 20세 이하 미성년자 증여에 대한 가산세액(693억원)이 절반(52.6%) 이상을 차지했다.

그만큼 미성년자에 대한 조부모들의 고가 재산 증여가 크게 늘었다는 의미다.

진선미 의원은 "세대 생략 증여에 따른 가산세율이 올라갔는데도 금융과 부동산 등 자산을 한 살에 불과한 손주에게까지 증여하는 사례가 늘어나고 있다"며 "증여 재산에 대한 적정한 과세를 위해 세법의 적용을 세밀하게 점검해야 한다"고 밝혔다.

[표] 2020년~2021년 연령별 세대생략증여 결정현황

(단위: 건, 억원)

구분 건수 증여재산가액 증여재산공제 세대생략
가산세액
총결정세액
2020 2021 2020 2021 2020 2021 2020 2021 2020 2021
1세 이하 254 784 317 991 45 133 14 50 58 198
5세 이하 793 1,431 1,073 2,044 136 230 58 133 221 426
10세 이하 1,174 2,022 1,557 2,679 195 332 83 150 315 575
20세 이하 2,602 4,242 3,746 6,401 555 1,018 196 360 752 1,352
40세 이하 6,098 7,980 10,400 13,323 2,528 3,259 484 601 1,907 2,450
40세 초과 243 216 314 388 99 95 12 16 53 71
기타 73 118 109 166 0 0 5 8 22 33
합계 11,237 16,793 17,515 25,992 3,558 5,067 852 1,318 3,328 5,105

<저작권자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합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