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회무 일반회무
서울지방세무사회, 제15대 집행부 임원 구성 완료지난달 10일 첫 임원회의 열고 상무이사 등 임명

28개 지역세무사회 정기총회에서 지역회장 선출

서울지방세무사회 제15대 김완일 회장 집행부가 공식 출범했다.

서울지방세무사회는 지난 10일 세무사회관 2층 회의실에서 15대 집행부 첫 임원회를 개최하고, 김완일 회장과 함께 서울지방세무사회를 이끌어 갈 이사, 업무정화조사위원장, 28개 지역세무사회장이 모여 집행부의 출범을 축하하며 회원들에게 최고의 서비스 제공을 위해 함께 노력할 것을 다짐했다.

이날 임원회에서 김완일 회장은 지난 제29회 정기총회에서 선임된 황희곤·이주성 부회장, 이사, 업무정화조사위원장, 그리고 지역세무사회 정기총회를 통해 선출된 28개 지역회장에게 선임증을 수여했다. 또한, 상무이사 임명을 통해 총무이사에 박형섭, 회원이사 임종수, 연수이사 오의식, 연구이사 송영관, 업무이사 안상기, 홍보이사 김유나, 국제이사 정균태 세무사를 각각 임명했다. 이와 함께 자문위원장에 경교수, 연수교육위원장 안성희, 조세제도연구위원장 강신성, 홍보위원장 박동국, 국제협력위원장 변정희, 청년세무사위원장에 유동길 세무사를 각각 임명했다.

김완일 회장은 인사말을 통해 “이번에 다시 한번 서울지방세무사회장의 중책을 맡겨 주신 회원여러분께 감사드린다”말했다. 이어 “최근 AI 등 인공지능을 기반으로 국세청에서 납세자를 위한 서비스를 확대하면서 세무사가 설 자리가 점점 좁아지는 환경의 흐름을 바꿀 수는 없다”면서 “서울지방세무사회가 이런 변화에 보다 능동적으로 대처하고 향후 세무사의 100년 미래를 준비할 수 있도록 앞장 서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서울지방세무사회는 각 위원회 구성을 마치고 회원들을 위한 지역세무사회 활성화 추진 등을 위해 본격적인 회무를 시작할 예정이다.

 

세무사신문 제826호(2022.8.16.)

<저작권자 © 세무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세무사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