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세정 조세뉴스
작년 100대 기업 韓경제에 1천238조원 기여…삼성전자 160조 1위CEO 스코어 기업 분석…상위 5개 기업이 전체 33.5% 차지 9년 전과 비교하면 기여액 20% 증가…IT·전자 비중 가장 커

 

지난해 국내 주요 100대 기업이 우리 경제에 기여한 금액이 1천238조원에 달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업종별로는 IT·전자, 기업별로는 삼성전자의 경제기여액이 1위를 차지했다.

 

20일 기업데이터연구소 CEO 스코어가 500대 기업(공기업·금융사 제외) 중 경제기여액을 알 수 있는 매출 상위 100곳을 조사한 결과에 따르면 이들 기업의 지난해 경제기여액은 1천238조3천66억원으로 집계됐다.

 

이는 2012년보다 206조4820억원(20.0%) 증가한 것이다.

 

경제기여액은 기업이 경영활동으로 창출된 경제적 가치를 협력사·임직원·정부·주주·채권자·사회 등 이해관계자와 나눈 것을 의미한다.

 

 

항목별로 보면 100대 기업이 협력사를 통해 창출한 기여액이 1천8조2천985억원으로 가장 많았다. 이어 임직원 147조1천695억원, 정부 45조8천312억원, 주주 25조9천401억원, 채권자 9조8천306억원, 사회 1조2천366억원 등의 순이었다.

 

특히 100대 기업의 경제기여액은 주주와 정부 부문에서 큰 폭으로 늘었다.

 

중간배당과 연차배당으로 구성된 주주 기여액은 2012년보다 242.0%(18조3561억원) 급증했다.

 

법인세와 세금·공과금이 포함된 정부 기여액도 2012년보다 107.3%(23조7227억원)나 늘었다.

 

같은 기간 임직원 급여는 77.7%(64조3593억원), 협력사 기여액은 11.1%(101조883억원) 각각 증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