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원경희 회장, "2021년 세무사법 개정하여 변호사 업역침해 저지하고 회원권익 신장시켰다”
세무사회, 지난 6일 세무사회관에서 `2022년 이사회 구성원 및 각 위원회 위원장 연석회의' 개최
한국세무사회는 지난 6일 세무사회관에서 `2022년 이사회 구성원 및 각 위원회 위원장 연석회의'를 개최했다. 한국세무사회는 매년 초 회원과 함께 지난 한 해를 마무리하고 새로운 해를 계획하는 신년인사회를 진행해 왔지만, 최근 코로나19가 재확산되면서 올해는 회원의 안전과 정부의 방역지침을 지키기 위해 이사회 구성원 및 각 위원회 위원장 등이 참석한 연석회의로 대신했다. 원경희 회장은 이날 회의를 주재하며, 1만 5천 회원(세무사법 개정 후)에게 전하는 2022년 신년사를 발표했다. 신년사에서 원 회장은 1만 4천 회원의 단합된 힘으로 지난해 11월 11일 세무사법 개정안이 국회 본회의에서 통과돼, 11월 23일 개정 세무사법이 공포된 것을 축하하며 2021년을 마무리하는 소회를 밝혔다.
여백
여백
여백
포토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