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비서 성폭행’에 ‘여제자 성추행’까지…국민의힘 이수정의 입에 쏠린 관심

기사승인 2021.01.09  12:39:24

하성태 기자 woodyh@hanmail.net

  • 작살 2021-01-13 13:57:07

    어제 가세연을 우연히 보니 모든 증거자료 내놓겠다며 오히려 큰소리 치던 데? 과연 수사결과는?신고 | 삭제

    • 망치 2021-01-13 05:28:44

      교수란 분이 신라족 사건은 무조건 침묵이네 헐!신고 | 삭제

      • 작동법 2021-01-12 05:26:44

        어떤 교수는 여권이 성추행 비슷한거 할때만 개입한다. 신라족인가?신고 | 삭제

        • 남의 똥 2021-01-11 12:07:05

          남의 똥만 구린법이쥐? 성추행 원조당이 어느당인지 ?제수빤수까지 벗긴당 다안다신고 | 삭제

          • 가관이네요 정말 2021-01-11 11:44:47

            ‘코로나 집담감염’ 진주 이·통장들…유흥업소 간 사실 숨겨

            http://www.vop.co.kr/A00001540039.html
            지난해 11월, 제주도 연수를 다녀온 뒤 코로나19 집단 연쇄 감염을 부른
            경남 진주 이·통장단 일행이 유흥업소 방문 사실을 숨긴 것으로 뒤늦게 파악됐다

            감사를 벌이고 있는 경남도는 진주시에 대해 기관경고를 내리고,
            연수를 결정하고 동행한 공무원 3명은 중징계, 2명은 경징계하라고 10일 통보했다신고 | 삭제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ad41
            ad37
            default_side_ad2
            ad38
            ad34
            ad39

            고발TV

            0 1 2 3
            set_tv
            default_side_ad3
            ad35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